[6.15 공동선언 발표 20주년 6.15 미국위원회 성명서] 발표

6.15 20주년 미주화상기념대회  6.15미국위가 주최

프레스아리랑 | 입력 : 2020/06/19 [03:16]

 

 

         [6.15 공동선언 발표 20주년 6.15 미국위원회 성명서]

 

온 겨레의 통일선언, 6.15 공동선언의 근본 정신으로 다시 시작 해야 합니다

 

 

2000 6.15 공동선언과 이를 계승한 2018년 판문점선언은 온 겨레에게 커다란 감격과 환희를 안겨 주었습니다그러나 6.15 선언 20주년을 맞이한 지금파탄 지경에 처한 남북관계는 온 겨레를 비탄에 잠기게 하고 있습니다.

 

현재의 파탄은 탈북자들과 반통일적폐세력들이 북측의 지도자에 대한 입에 담긴 힘든 악의적 비방과 체제를 공격하는 대북 전단살포에서 촉발되었습니다전단살포는 남북간에 불신과 대결을 불러오는 적대행위입니다남측 당국이 이를 묵인하는 것은 6.15 선언의 근본정신과 판문점선언의 합의에 대한 정면 위배이며 남북관계를 파탄단절로 몰아갈 것입니다.

 

더욱이 평양공동선언 이후에도 한미동맹을 우선시하여 남북선언들의 합의사항을 전혀 이행하지 않고심지어 북을 원점타격하는 한미합동군사훈련 재개최첨단무기 도입북측의 근본 체제를 공격하는 반통일수구적폐세력들의 준동 지속적 묵인 등 북측을 적대하는 것으로 밖에 볼 수 없는 남측 당국의 지난 2년의 모습에 근본 원인이 있습니다.

 

6.15 선언 20주년에 마주하게 된 이 엄중한 파국사태를 극복하는 길은 6.15 선언의 근본 원칙에 다시 기초해말로 만이 아닌 실질적이고 가시적인 실천행동을 통해 관계를 회복하는데 있습니다진정성을 가지고 선제적적극적지속적으로 6.15 선언과 이를 계승한 남북선언들의 근본 원칙을 지키고 합의사항을 인내성 있게 실행해야 합니다

 

6.15 선언과 남북선언들은 분단상태에서 남북간의 평화를 유지하자는 평화 선언이 아닙니다서로 적대하지 않고 체제를 존중하며 교류협력을 통해 이해를 증진시키고 남북관계를 발전시켜민족 자력에 의한 자주적평화적 통일을 이루자는 통일 원칙과 상호체제를 인정하는 1국가 2체제의 연합연방통일을 이루자는 통일 방도를 제시한 통일 선언입니다.

 

이번의 엄중한 사태를 계기로평화 유지를 중심에 둔 소극적 남북관계는 언제든 무너질 수 있음을 교훈 삼아진정한 상호 존중 가운데 자주적평화적 통일 실현을 중심에 두는 진취적 남북관계로 발전시켜 나가야 합니다.

 

온 겨레의 통일선언인 6.15 공동선언의 근본 정신으로 다시 시작해야 합니다

 

 

2020 6 15

6.15 공동선언실천 미국위원회

뉴욕지역위원회워싱턴지역위원회시카고지역위원회엘에이지역위원회시애틀지역위원회

 

 

다음은 6월15일 열린 화상대회에 관한 소식이다.

 

 

이 난관을 반드시 극복해야 합니다전화위복(轉禍爲福될 수 있습니다.”

 

한머리땅의 전쟁과 대립을 끝내고 평화통일을 구축하기 위해 남북 정상이 역사적 만남을 가진 6.15공동선언실천 20주년 기념식이 미주 전역과 한국을 연결하는 화상(畫像기념대회가 15일 성료됐다.

 

6.15미국위원회(대표위원장 신필영)가 주최한 이번 기념식은 축제의 한 마당이 되야할 20주년임에도 남북관계가 최악으로 치닫는 상황에서 열려 다소 무거운 분위기속에 진행되었다김동균 미국위 사무국장이 총진행을 맡고 1부 기념식(사회 양현승 워싱턴위원장) 2부 통일펼침마당(사회 김수복 뉴욕위원장) 3부 뒷풀이 순서로 이어졌다.

 

 

 

사본 -1.jpg

 

 

기념행사는 뉴욕시간 8시에 맞춰 동부의 워싱턴 보스턴 필라델피아 중부의 시카고 서부 로스앤젤레스 시애틀하와이와 멕시코한국까지 연결하는 초유의 집단 화상 행사로 진행되어 눈길을 끌었다.

 

6.15 기념영상 상영 후 신필영 대표위원장은 이렇게 여러 곳에서 같은 시간에 모인 여러분들을 열렬히 환영한다대회 준비에 힘쓴 모든 분들게 감사드린다고 따뜻한 인사를 전했다.

 

신필영 대표위원장은 통일운동은 반통일요소 제거(除去)와 반통일세력 척결(剔抉)이다남북과 북미 정상이 수차례 만나 합의문을 만들었지만 약속이 하나도 지켜지지 않이 오늘의 문제가 발생했다. 6.15공동선언실천의 정신으로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사본 -4.jpg

 

 

이어 이창복 남측위 대표위원장과 해외특위 손형근 위원장의 연대사미국위의 성명서가 낭독되었다시애틀위 홍찬 위원장은 ‘6.15 성명서를 낭독했고 참가자들이 우리의 소원을 각자의 자리에서 함께 불렀다.

 

 


사본 -13.jpg

사본 -15.jpg

 

 

2부 통일펼침마당은 뉴욕등 5개 지역에서 한사람씩 20주년을 맞는 소회(所懷)와 자유주제로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뉴욕을 대표해 나온 로창현 뉴스로 대표기자는 최근 4차례의 방북과정을 사진과 함께 간단히 설명하고 북측에서 6.15위원회를 얼마나 특별히 생각하는지 말해주는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사본 -20.jpg

 

사본 -21.jpg

 

사본 -23.jpg

 

 

오영칠 시카고위 대표위원장은 트럼프정부의 방북금지로 수년째 평양에 있는 고령의 누님을 못보고 있다이것이 인권이냐트럼프에게 묻고 싶다고 비분강개(悲憤慷慨)하는 모습이었다.

 

로스앤젤레스에선 이용식 부위원장이 참여했고 시애틀위에선 북측의 장애인들을 위해 오랜 세월 지원을 한 신영순 킨슬러재단 이사장이 나왔다.

 

신영순 이사장은 “1998년 5월부터 조선의 장애아동을 돕기 시작했고 2006년부터는 평양 등 12개 지역 특수학교를 지원했다인천아시안게임과 2016 리우패럴림픽, 2018 평창패럴림픽엔 북측선수단과 함께 참여하며 남북이 장애인 복지를 함께 하는게 얼마나 중요한지 절감했다고 말했다.

 

 

 

사본 -25.jpg

 

 

신영순 이사장은 금강산은 이명박이 막고 개성공단은 박근혜가 막았는데 대통령 한사람이 막은걸 (문재인대통령 한사람이 왜 못여냐?”고 반문하고 탈북자 한사람 (대북전단)때문에 민족의 잔치가 되야 할 기념식이 이렇게 되었지만 우리 민족은 화()를 복()으로 만드는 기질이 있다희망을 갖는다고 강조했다.

 

멕시코의 정갑환 중남미위원장은 강산이 두 번 바뀌는 20년 세월이 지났는데 다시 먹구름이 몰려오는 것 같다북미간 군사적 적대관계는 해소되야 한다. 180석 의석을 달성한 문재인정부가 언제까지 미국눈치를 볼것이냐고 질타(叱咤)했다.

 

 

 

사본 -26.jpg

 

 

질의응답 및 자유토론에서는 김대창 전 뉴욕위원장을 비롯, LA의 박신화 목사박형철 코네티컷한인회장류영철김미라 씨 등 많은 인사들이 참여한 가운데 남북미간 쟁점 등 문제와 대안 등을 제시하며 세시간 가까이 열띤 대화가 이어졌다.

 

김동균 사무국장은 처음 열린 집단 화상 기념식이었지만 순조롭게 잘 진행되었고 미주 등 전역의 평화 통일 운동가들이 좋은 의견들을 제기하는 등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미주한인들이 힘을 합쳐 6.15 정신으로 오늘의 난관을 돌파하고자 한다고 다짐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북 바로알기 눈뜨라TV>
북 바로알기 TV - 4)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
메인사진
북 바로알기 TV - 4)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