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권은 국가보안법 철폐하고 남북공동선언 이행하라

프레스아리랑 | 입력 : 2020/10/19 [05:42]

 

첨부파일

 

 

[프레스아리랑=문해청 기자]  조국통일 범민족연합 남측본부는 지난 달 17일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조국통일 범민련 탄압중단과 공안기구 해체, 국가보안법 폐지를 촉구했다.  다음은 기자회견문의 전문이다. 

 
지난 4.15총선에서 국민들은 적폐청산과 사회대계혁, 남북관계개선과 평화통일을 위해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주었다.  그러나 남북관계악화의 틈을 타 공안경찰은 범민련 남측본부를 비롯하여 진보적인 통일운동 단체와 인사들에게 무차별적인 출석요구서를 남발하여 국가보안법의 칼날을 들이대고 있다.. 범민련 통일운동은 미제에 의해서 갈라진 조국땅을 하나의 자주적인 민족통일 국가를 이룩하기 위한 거족적인 민족통일운동이다.
 
민족의 구성 성원이라면    누구도 거역할 수없는 범민족통일운동을 불법시하는 국가보안법의 칼날을 들이대 이적으로 매도하여 탄압하는 것은 반민족적이고 반통일적이며 반민주적인 작태인 것이다. 말끝마다 촛불항쟁의 초심을 일치말자고 하면서 6.15공동선언과 4.27판문점 선언, 9.19평양 공동선언을 올곧게 이행을 촉구하면서 운동하는 범민족연합 남측본부가 어떻게 이적단체가 될수 있으며 더우기 청산의 대상이 될 수 있단말인가. 
 
이는 촛불민심에 대한 명백한 배신 행위이며 결코 용납할 수없는 폭거인 것이다.  오늘날 판문점시대와 국가보안법은 결코 양립될수 없다.  우리는 공안사건 조작과 공안탄압을 자행하는 반민주 반통일 폭압기구해체와 국가보안법폐지를 강력히 주장한다. 
 
동시에 이를 역행하는 문재인 정권을 강력히 규탄한다. 범민족남측본부는 진보적인 통일운동단체들과 연대하여 수구세력들의 준동을 저지하고 국가보안법을 비롯한 모든 악법철폐를 이룩할 때까지 투쟁할 것을 굳게 굳게 다짐하고 있는 것이다.  
 
진보적 통일운동단체 범민련 탄압 중단하라. 반민주 반통일 폭압기구 공안기구 즉각 해체하라.  구시대악법 반통일악법 국가보안법 해체하라.  문재인 정권은 국가보안법 철폐하고 남북동동선언 이행에 나서라. 
 
2020. 9. 17.
 
조국통일 범민족연합 남측본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북 바로알기 눈뜨라TV>
북 바로알기 TV - 4)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
메인사진
북 바로알기 TV - 4)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